현대차 노사,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 지원 앞장

현대자동차 노사가 취약계층 주거 환경 개선 지원 사업을 연말까지 벌인다.

현대차 노사는 1일 울산 북구 한국해비타트 울산지회를 방문해 사회공헌기금 9천만원을 전달했다.

현대차 평일봉사단 도배기술팀과 해비타트 건축 전문 인력들은 이 기금으로 이달부터 연말까지 지역 취약계층 아동 시설과 주거 환경 개선에 나선다.

울산 동구 위탁형 대안학교 시설 리모델링과 북구 저소득 아동 가정 15∼20가구 주거 환경을 개선할 예정이다.

현대차 평일봉사단 도배기술팀은 14개 팀 300여 명으로 구성됐다.

지난해 취약계층 157가구를 대상으로 집수리 봉사를 펼쳤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