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은 하나은행을 주축으로 그룹 계열사의 부동산 서비스 역량을 한데 모은 종합부동산서비스 ‘하나 부동산 리치업’을 29일 출시했다.

하나은행이 제공하던 부동산 투자자문 서비스와 하나자산신탁의 개발·건물운영 자문 서비스를 합쳤다. 개인과 법인을 대상으로 부동산 취득부터 개발, 임대, 관리, 처분까지 전 과정의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한다. 개인, 법인 투자자들은 부동산 생애주기에 맞춰 하나금융의 부동산 전문가로부터 조언을 들을 수 있다. 기본적인 부동산 매입·매각 관련 자문을 제공한다. 매입 의사가 있거나 보유 중인 토지에 대한 개발 자문도 받을 수 있다.

김대훈 기자 daep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