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저축은행이 간편인증 기능과 비대면 대출 서비스를 추가한 ‘OK모바일뱅킹’ 앱을 선보인다고 25일 발표했다.

기존 앱에서는 여신 기능만 제공했다. 지문과 패턴 인증 등 공인인증서를 대체할 인증 수단도 추가했다. 로그인 첫 화면에 있는 ‘나의 계좌’ 버튼을 누르면 거래 내역을 확인할 수 있다. 금융 용어는 풀어쓰기로 했다. 예컨대 비대면 계좌개설은 ‘계좌 만들기’로, ‘타행’은 다른 은행으로 바꾸는 식이다. OK저축은행은 거래 내역과 앱 사용 패턴 데이터를 모아 맞춤형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고령층 소비자 비중이 다른 은행보다 높다는 점을 감안해 ‘큰글씨 뱅킹’ 모드를 추가했다.

박진우 기자 jw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