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 설립 25주년 기념 프로모션 실시
2020년 5시리즈엔 36개월 무이자 할부 지원
설립 25주년을 맞은 BMW 코리아가 고객 감사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사진=BMW

설립 25주년을 맞은 BMW 코리아가 고객 감사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사진=BMW

BMW 코리아가 설립 25주년을 맞아 고객 감사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BMW 코리아는 지난 1995년 한국 최초 수입차 법인으로 설립됐다. 지난달에는 25주년을 기념해 수입차 역사상 최초로 한국에서 'BMW 뉴 5시리즈'와 '뉴 6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를 전세계 최초로 공개하기도 했다.

이번 감사 프로모션은 25주년을 맞아 최근 출시된 뉴1시리즈, 뉴2시리즈 그란쿠페 금융 프로모션과 X시리즈 보증 연장, 5시리즈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 등으로 구성됐다.

먼저 BMW 뉴 1시리즈와 뉴 2시리즈 그란쿠페를 월 25만원에 소유할 수 있는 ‘25주년 기념 특별 할부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차량 구매 시 일정 금액을 선납한 후 36개월 동안 매달 25만원만 상환하면 되기에 월 금융 비용을 획기적으로 낮춘 것이 특징이다.

뉴 1시리즈의 경우 차량 가격의 약 28%, 뉴 2시리즈 그란쿠페는 약 30%의 선납금을 납입하는 조건으로, 두 모델 모두 계약 만기 시점 차량의 잔존가치(3년 후에 보장되는 중고차 가격)를 일시 또는 분할 상환하거나 차량을 반납하면 된다. 단, 잔존가치는 모델 별로 상이하다.

25주년 기념 특별 할부 프로그램을 이용해 뉴 1시리즈 또는 뉴 2시리즈 그란쿠페를 구매하면 ‘풀케어 프로그램’이 추가로 제공된다.

풀케어 프로그램은 차량 구매 후 최초 1년 간 차체 바디 및 앞 유리 손상, 스마트 키 분실, 휠과 타이어 파손시 본인 부담금 없이 무상으로 복원 또는 보상해주는 서비스다.

X1과 X2를 제외한 모든 BMW X시리즈 모델(X3, X4, X5, X6, X7)을 60개월 스마트 운용리스 또는 스마트 렌트로 구매하면 보증수리기간이 5년/20만km로 연장 적용되는 혜택도 마련됐다.

프리미엄 비즈니스 세단 5시리즈 구매 고객은 36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을 적용 받을 수 있다. 차량 가격의 30%를 선납하고 이후 36개월 동안 이자 없이 매달 원금만 분할 상환하면 되며, 540i 모델을 제외한 모든 2020년형 5시리즈 구매 시 이용 가능하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