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이오닉5
현대자동차는 지난 21일부터 국내 전기차 보급 확대를 위해 차량 구매 혜택을 강화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할인 프로모션에 따라 아이오닉 5와 아이오닉 6 차량은 ▲구매 혜택 최대 700만 원(차량 가격 할인 120만 원, 전기차 충전 크레딧 80만 원, 월별 재고할인 최대 500만 원) ▲정부 보조금 650만 원 ▲가격 할인 비례 추가 보조금 40만 원 등이 지원된다.

디 올 뉴 코나 일렉트릭 차량은 ▲현대자동차 구매 혜택 최대 380만 원(전기차 충전 크레딧 80만 원, 월별 재고할인 최대 300만 원), ▲정부 보조금 617만 원, ▲ 가격 할인 비례 추가 보조금 16만 원이 제공된다.

이에 따라 지자체 보조금이 확정된 제주도에서 아이오닉5 롱레인지 익스클루시브 2WD 19인치 모델을 구매하면 기존 5,410만 원이던 가격이 약 3,731만 원으로 할인된다.

같은 기준으로 아이오닉6 롱레인지 익스클루시브 2WD 18인치 모델은 5,605만 원에서 약 3,927만 원으로, 디 올 뉴 코나 일렉트릭 롱레인지 프리미엄 2WD 17인치 모델은 4,752만 원에서 3,454만 원으로 가격이 낮아진다.

이외 지역의 지자체별 보조금 지원 현황은 무공해차 통합누리집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현대차는 최근 구매, 보유, 중고차 대차 등 EV 라이프 전 과정을 책임지는 EV에브리 케어를 출시했다. 전기차 전 생애주기에 맞춰 충전 크레딧 또는 홈충전기 지원(설치비 포함), 중고차 잔존가치 보장, 신차 교환 지원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전기승용차 구매 보조금 지원 확대 정책과 연계해 고객들의 성원과 사랑에 보답하고자 할인 혜택을 마련했다"며 "현대차의 다양한 인기 전기차를 준비했으니 차량 구매를 고려하고 있는 고객분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정재홍기자 jhjeong@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