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모바일한경] 돈 안 들이고 우리FIS 입사한 김태수 씨의 취업비밀 세 가지 등

입력 2016-12-02 18:17:36 | 수정 2016-12-03 06:37:42 | 지면정보 2016-12-03 A2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모바일한경은 PC·폰·태블릿에서 만나는 프리미엄 디지털 서비스입니다.

구독 mobile.hankyung.com 문의 02) 360-4000
▶돈 안 들이고 우리FIS 입사한 김태수 씨의 취업비밀 세 가지

▶‘해양강국’ 꿈은 가고 왕따 신세(4)

▶INMA 2017년 10대 이슈

▶경쟁률 ‘24 대 1’ 8일까지 서울시 겨울 알바 모집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5.9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77% 구영테크 -0.89%
현대EP 0.00% KG ETS -1.92%
SK디앤디 +1.48% 넥센테크 -3.16%
SK가스 +2.06% 삼진 +5.77%
대한전선 -1.44% 에스엠 0.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0.98%
현대차 -2.19%
KB금융 +0.71%
한화케미칼 +0.19%
엔씨소프트 +3.8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1.04%
메디톡스 +3.17%
포스코 ICT -0.29%
휴젤 -0.06%
로엔 +2.3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3.99%
LG화학 +2.39%
SK +1.69%
KT&G +0.73%
SK이노베이... 0.0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1.07%
SK머티리얼... -1.50%
에스에프에... +3.53%
셀트리온 -0.55%
솔브레인 +2.99%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