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내년 '400조 슈퍼 예산' 가능성

입력 2016-08-14 19:12:45 | 수정 2016-08-15 02:50:31 | 지면정보 2016-08-15 A10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당정, 본예산 3~4% 증액 추진
보건·고용·복지 130조 넘을듯
내년 나라살림 규모가 처음으로 400조원을 돌파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청년 일자리와 저출산·고령화 대책 관련 예산이 늘어나면서 보건·복지·고용 분야 예산이 사상 처음으로 130조원을 넘을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14일 정부와 새누리당에 따르면 기획재정부는 지난주 당정 협의에서 내년 본예산을 3~4% 늘리는 방향으로 의견을 모았다. 올해 예산이 386조4000억원이므로 이를 반영하면 내년 예산은 398조~402조원이 된다. 당초 국가재정운영계획상 내년 예산은 396조7000억원으로 400조원에 조금 못 미칠 전망이었다.

그러나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하면서 올해 총지출 규모가 395조3000억원으로 증가한 데다 경기 둔화 등에 대응하기 위해 재정 지출을 늘릴 것으로 예상돼 ‘예산 400조원 시대’를 맞을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내년 예산안이 400조원 규모로 편성되면 2005년(209조6000억원) 이후 12년 만에 나라살림이 두 배가 된다. 2009년 300조원을 돌파한 지 8년 만에 400조원 시대를 연다.

분야별로 보면 당정 협의에서 일자리 관련 예산과 저출산 고령화 대응 예산을 평균 증가율보다 높은 수준으로 배정하기로 한 만큼 보건·복지·고용 예산은 130조원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

황정수 기자 hjs@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3.3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한글과컴퓨... 0.00%
삼성전자 +0.83% 와이지엔터... -0.34%
SK디앤디 -2.08% 디에스티로... +6.73%
SK가스 -1.21% 엔지켐생명... -1.38%
SK하이닉스 -0.59% 메디포스트 +0.5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국보 -2.11%
동양 +1.17%
영풍제지 +0.55%
금호에이치... -0.16%
삼성공조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아이즈비전 -0.12%
세원물산 -1.61%
제일제강 +1.29%
영인프런티... +0.98%
세종텔레콤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2.04%
LG화학 +3.54%
SK +3.49%
KT&G +0.52%
SK이노베이... +0.6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4.07%
SK머티리얼... +4.13%
에스에프에... +2.56%
셀트리온 -0.22%
솔브레인 +2.2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