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한국경제

치유

  • 일본 온천의 진실

    치유라는 말에 픽 웃었다 .  그냥 목욕탕이나 온천 아니겠어 ?  라며 중얼거리고 혼자 전철에 몸을 실었다 .  도쿄 외곽에 위치한 이곳은 사실 소바 ( 메밀국수 ) 가 맛있다는 소문에 찾았던 것이다 .  해가 뉘엇뉘엇 넘어가고 습기 많은 도쿄의 날씨 때문에 역에서 목욕탕까지 걷는데도 온몸이 찝찝했다 .  다행이 중간에 만난 작은 연못공원을 보며 도쿄에 살고 있음을 실감케 했다 .   사야노목욕탕 외관/RJ통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