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29·토트넘)이 8일(한국시간) 영국 리즈 앨런드 로드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 리즈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전반 25분 동점골을 넣은 뒤 축하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손흥민의 EPL 17번째이자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4골, 카라바오컵(리그컵) 1골 등 모든 대회를 통틀어 22번째 골이다. 이날 팀은 1-3으로 졌지만 손흥민은 2016~2017시즌 21골을 넘어서며 프로 데뷔 이후 자신의 한 시즌 최다 득점 기록을 새로 썼다. 리그 17골은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골과 같다.

로이터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