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 1R 취소…월요일까지 진행(종합)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총상금 10억원) 1라운드가 악천후로 취소됐다.

10일 부산 기장군 스톤게이트 컨트리클럽에서 열릴 예정이던 대회 첫날 1라운드 경기는 오전 7시에 첫 조가 출발했으나 오전 8시 17분에 많은 비로 인해 중단됐다.

이후 경기는 오전 10시, 정오로 재개 시간이 계속 미뤄지다가 결국 오후 1시 넘어 낙뢰 위험성 등의 이유로 1라운드 취소가 확정됐다.

최진하 KLPGA 경기위원장은 "오늘 9개 홀 이상을 마친 조가 없고, 기상 예보에 따라 내일 새로 1라운드를 시작하는 것이 최선책이라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이후 대회 조직위원회는 "예비일로 확보한 13일(월)을 사용해 이번 대회를 3라운드, 54홀 대회로 진행하는 것으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KLPGA 정규 투어 대회가 예정일을 넘겨 월요일에 종료된 사례는 2005년 11월 ADT캡스 챔피언십, 2009년 11월 대신증권-토마토투어 한국여자 마스터스 등이 있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