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컴은 한쪽 발만 갖고 있어도 위협적 존재다."

(아르헨티나 주장 후안 베론,잉글랜드 간판 베컴에 대해 평가하면서)

▲"우리 대표선수들은 그리 강하지 않지만 우리는 어쨌든 월드컵에 나섰다.

그것이면 됐다."

(중국 축구팬,코스타리카에 패배한 뒤)

▲"주장이자 베테랑 수비수인 홍명보는 네번째 월드컵 본선에서 뛰는 선수로 수비진의 바위였으며 나이지리아 태생의 위협적인 스트라이커 에마누엘 올리사데베를 정박케 했다."

(프랑스 AFP통신,폴란드전 승리를 이끈 한국팀주장 홍명보에 대한 기사에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