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4히로시마아시안게임을 앞둔 축구대표팀 평가전계획이 일부 수정됐다.

대한축구협회는 볼리비아가 내부사정으로 오지 못함에 따라 우크라이나
대표팀으로 대체, 오는 11일과 13일에 2차례 평가전을 치르기로한데 이어
오는 22일과 25일에는 브라질 프로리그 바스코클럽과 초청친선경기를 갖기로
했다.

축구협회는 또 바스코클럽과의 친선경기에 앞서 아랍에미리트와 19일
평가전을 치른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