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는 '2021 DMZ 포럼'을 21∼22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온라인으로 개최된다고 15일 밝혔다.

'2021 DMZ 포럼' 21일 킨텍스서 개최

이번 포럼에는 '새로운 평화의 지평을 열다'를 주제로 한반도의 평화협력을 위해 국내·외 석학과 전문가, 평화단체 등 100여 명의 연사가 참여할 예정이다.

포럼은 특별세션, 기획세션, 평화운동협력세션 등 총 20개의 세션으로 구성돼 있다.

개회식은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해찬 ㈔동북아평화경제협회 이사장, 로 칸나 미국 하원의원의 기조연설과 임동원 렛츠 디엠지 조직위원회 위원장(전 통일부 장관)의 환영사, 한명숙 전 총리, 정세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 이인영 통일부장관,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의 축사로 진행된다.

21일 특별세션에서는 문정인 전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별보좌관과 이종석 전 통일부장관 등이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의 길'이란 주제로 토론한다.

22일 세션에서는 조영미 여성평화운동네트워크 집행위원장과 바바라 리 미국 하원의원 등의 '풀뿌리로부터 국제연대까지, 여성들의 평화를 위한 노력과 제안'에 관한 토론이 진행된다.

DMZ 포럼은 20일 오후 6시까지 공식 홈페이지(www.dmzforum.or.kr)에서 사전등록하면 ZOOM 참관 신청이 가능하다.

사전등록 없이도 홈페이지와 유튜브를 통해 개회식과 세션을 온라인 생중계로 시청할 수 있다.

이번 포럼은 경기도와 ㈔동북아평화경제협회가 공동 주최하고 경기연구원·킨텍스·한반도종전평화캠페인·6·15공동선언실천남측위원회가 공동 주관하며, 통일부가 후원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