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교육·연구를 한 곳에서…한림AI융합연구원 개원

한림대학교는 10일 인공지능 시대를 선도하기 위한 한림AI융합연구원을 개원했다.

디지털 혁명과 4차 산업혁명 같은 문구들이 더는 새롭지 않은 시대에서 인공지능에 관해 대화하고 공부하는 공간을 마련하고자 신설했다.

연구원은 소프트웨어융합대학과 데이터과학융합스쿨이 주도해 데이터과학과 인공지능의 기술적·공학적 연구를 지원한다.

전공자뿐만 아니라 비전공자들의 데이터 과학·인공지능 활용과 융합 연구도 돕는다.

연구 지원과 함께 관련 분야 교육 기회를 확대하고, 지역 산업체와 협력하며 상생발전도 도모한다.

한림대는 개원을 맞아 이날 교내 캠퍼스라이프센터 비전홀에서 개원식 및 세미나를 열었다.

행사에는 윤대원 이사장, 김중수 총장, 교수, 학생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김유섭 한림AI융합연구원장은 "모든 구성원에게 더는 인공지능은 낯설거나 어려운 것이 아닌 늘 주변에 함께하는 것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중수 총장은 "연구원이 다학제적인 지식과 지혜를 전달해주는 역할을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개원식 후 세미나에서는 아마존 AI 스피커 Alexa Brain팀 수석 과학자이자 한림대 객원 석좌교수인 김용범 박사와 한수미 미래융합스쿨 교수의 AI 관련 특강과 토크콘서트가 이어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