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르는 여성 뒤따라가 건물 안까지 들어간 경찰 실습생 입건

모르는 여성을 뒤따라가 건물 안까지 들어간 남성 경찰관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주거침입 혐의로 30대 A 순경을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순경은 지난달 28일 오전 5시 40분께 서울 송파구 주택가에서 여성을 따라 한 다세대주택 공동 출입문 안까지 들어간 혐의를 받는다.

'모르는 남성이 따라왔다'는 피해 여성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토대로 인적 사항을 확인하고 이달 초 A 순경을 불러 조사했다.

A 순경은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인정했으며, 피해 여성에게 호감이 있어 따라갔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 순경은 혜화경찰서 소속 실습생으로, 당시 술을 마신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혜화경찰서는 A 순경을 대기 발령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