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울·경 광역혁신경제권 공동결의…그 중심에 김 지사"
오거돈 "김경수 경남지사 복귀해야"…불구속 재판 촉구

오거돈 부산시장이 김경수 경남도지사 복귀와 재판부 결단을 촉구했다.

오 시장은 24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김 지사가 이례적으로 법정구속 됐다.

그때나 지금이나 김 지사에 대한 저의 믿음은 확고하다.

진실은 반드시 승리할 것이라는 확신 또한 확고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김 지사 부재는 경남도민만의 문제가 아니다"며 "민선 7기 출범과 함께 부산·울산·경남은 경쟁이 아닌 공존, 대립이 아닌 통합을 위해 마음과 실천을 모아왔다"고 강조했다.

이어 "국가균형발전 제1 거점이자 국가 양대 경제 축을 형성하는 동남권 경쟁력을 확실히 키워 나가기 위해 경계를 뛰어넘어 광역혁신경제권을 만들어나가기로 공동 결의했다. 그 중심에 김 경남지사가 있다"며 도정 복귀가 필요한 이유를 설명했다.

오 시장은 "경남의 중단없는 도정과 함께 부·울·경의 중단없는 상생 협력을 위해 김 지사 의지와 실천이 절실한 때이다"며 "이미 15만 명이 넘는 국민이 김 지사 불구속 재판을 위한 서명운동에 동참했다"며 재판부에 불구속 재판 결단을 거듭 촉구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