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전 청와대에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와 전화 회담을 하고 있다/사진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전 청와대에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와 전화 회담을 하고 있다/사진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에게 "양국 간 입장 차가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양국 정부와 모든 당사자들이 수용할 수 있는 최적 해법을 함께 찾아나가자"고 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이날 오전 11시 스가 총리와의 전화 통화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이번 통화는 스가 총리 취임 후 첫 정상 통화다.

스가 총리는 "과거사에서 비롯한 여러 현안들로 여러운 상황이지만 문 대통령과 함께 양국 관계를 미래 지향적으로 구축해나가길 희망한다"고 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