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대전도시철도공사·위치추적중앙관제센터 시스템 점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달부터 국민의 안전과 밀접한 5개 기관의 시스템을 대상으로 '2020년 국가주요시스템 소프트웨어(SW) 안전 진단·컨설팅'을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공모를 통해 컨설팅을 희망한 5개 기관의 시스템을 그 대상으로 선정했다.

안전 진단·컨설팅 대상은 한국수자원공사, 대전도시철도공사, 위치추적중앙관제센터, 경기도교통정보센터, 한국감정원의 시스템으로, 과기정통부는 이달 초부터 12월 초까지 순차적으로 점검을 할 예정이다.

특히 과기정통부는 7∼9명의 전문가가 약 2개월 동안 소프트웨어 결함이나 위해 요인 등을 진단하고 개선 방안을 제시하는 방식으로 안전 진단·컨설팅을 실시하기로 했다.

과기정통부, 5개기관 시스템 안전진단·컨설팅 실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