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차 한.요르단 공동위원회가 29일부터 이틀간 서울에서 열린다고 외
무부가 27일 밝혔다.

이번 공동위에서는 양국간<>통상증진<>경제협력<>재정.기술분야 협력
방안등이 폭넓게 논의될 예정이며 한국측에서 이재춘외무차관,요르단측
에서 아마리 기획부차관이 각각 수석대표로 참석한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5월 28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