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고카드` 나온다…KB국민카드, 레고랜드와 독점제휴

KB국민카드가 글로벌 테마파크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와 카드 부문 공식 마케팅 파트너십과 함께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협력 관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KB국민카드는 공식 마케팅 파트너로서 △특화 혜택을 담은 상업자표시 신용카드(PLCC) 업계 최초 출시 △KB국민카드 전 회원 대상 입장권 20% 할인 △입장권, 지도, 간판 등 리조트 내·외부 채널을 활용한 브랜드 홍보 △KB국민카드 4D 영화관 등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와 관련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칠 수 있다.

또 리조트 이용 고객 특성과 카드 결제 데이터 등 빅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향후 고객별로 맞춤형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고, KB국민카드 플랫폼을 활용해 모바일 입장권 구매와 결제, 리조트 내 시설물 이용과 관련된 다양한 편의 서비스도 선보일 예정이다.

국내에서 첫 선을 보이는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는 말레이시아, 일본에 이어 아시아에서 세 번째로 춘천 중도에 내년 개장 예정이며 △7개 레고 테마 △40개 이상의 놀이기구와 어트랙션 △154개 객실의 호텔 △2개 영화관 등 아시아 최대 규모로 연간 약 200만 명 이상의 방문객을 예상하고 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세계에서 열 번째이자 국내 최초로 문을 여는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와 국내 카드사로서는 최초로 동반자 관계를 구축한 것"이라며 "레고랜드의 글로벌 브랜드 파워와 레고에 대한 고객들의 브랜드 경험에 공식 마케팅 파트너사로서 KB국민카드가 보유한 디지털을 비롯한 카드 등 지불결제 관련 역량과 노하우를 더해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디지털 `엔터페이먼트` 경험과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슬기기자 jsk9831@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