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생명, 1분기 당기순이익 1,065억원…전년비 67.4%↑

동양생명의 올 1분기 당기 순이익이 1,065억 원을 기록하며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67.4% 증가했다.

동양생명은 11일 잠정실적 공시를 통해 올 1분기 매출액은 1조 9,302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9% 늘었고, 영업이익은 1,241억 원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동양생명 측은 1분기 총 1조 3,360억 원의 수입보험료를 거뒀는데 이 가운데 보장성이 5,987억 원을 기록했다며 보장성 중심의 영업전략이 손익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포트폴리오 개선과 안정성 중심의 자산운용 전략을 추진해 양호한 실적을 달성했다"며 "앞으로도 견고한 성장세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정호진기자 auv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