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내츄럴, 이충모 신임대표 선임

휴온스내츄럴이 신임 대표로 온·오프라인 식품 유통 업계를 두루 거친 이충모 상무를 선임했다고 5일 밝혔다.

이충모 대표는 1972년 생으로 삼성물산 유통부문을 거쳐 삼성테스코 홈플러스에서 식품구매팀장과 품질관리 총괄을 맡았다. 이후 티몬으로 이동해 `슈퍼마트` 영업본부장을 지내며 온라인 유통 사업을 주도했다.

휴온스내츄럴은 이충모 대표 선임을 기점으로 ▲온·오프라인 유통 시스템 체계화 및 고도화 ▲판매 채널 확장 ▲대표 브랜드 `이너셋`의 아이덴티티 강화 ▲R&D역량과 시장 니즈를 접목한 신제품 개발 ▲친소비자 마케팅 전개 등을 추진해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충모 신임대표는 "고령화 사회와 코로나19를 기점으로 스스로 건강관리를 위한 투자와 소비를 아끼지 않는 `셀프 메디케이션` 트렌드가 급부상 했다"며 "이런 추세에 맞춰 제약 기반의 우수한 R&D 역량과 생산 설비를 모두 보유하고 있는 휴온스내츄럴의 강점을 바탕으로 온·오프라인 유통사의 경험 및 노하우를 쏟아 건강기능식품 사업을 주도하는 회사로 성장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휴온스내츄럴은 자체 브랜드 이너셋을 주축으로 하는 건강기능식품 사업과 OEM·ODM 사업을 주로 하고 있다. 2020년 기준 매출은 전년보다 75% 증가한 157억 원을 기록했다.

홍헌표기자 hpho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