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계상-이하늬, 교제 7년 만에 결별…"최근 관계 정리"

배우 윤계상(42)과 이하늬(37)가 7년 연애에 종지부를 찍었다.

두 사람의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는 11일 "두 배우가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하고, 좋은 동료 사이로 남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두 배우를 향한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2012년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처음 만난 후 가까워져 이듬해 교제 중이라고 발표했다. 이후 관계를 자연스럽게 대중에게 보여주면서 연예계 장수 커플로 사랑받았다.

자세한 결별 시점은 알려지지 않았으나 올 초 헤어진 뒤 윤계상이 소속사를 나오기로 하고 전속계약 해지를 요구했다는 일부 보도가 나왔다.

윤계상은 영화 `유체이탈자` 개봉을 앞뒀으며, 이하늬는 최근 영화 `블랙머니`에 출연했다.

윤계상 이하늬 결별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