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2주년’ 스트레이 키즈, 25일 신곡 `바보라도 알아` 공개 "팬분들께 꼭 들려드리고 싶었던 곡"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25일 오후 6시 새 디지털 싱글 `Mixtape : 바보라도 알아`와 신곡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타이틀곡 작사, 작곡에 참여한 창빈은 발매에 앞서 "기존에 보지 못했던 스트레이 키즈의 새로운 감정을 느끼실 수 있을 것 같다. 이 노래를 좋아할 거라는 건 `바보라도 알아`"라며 재치 있는 소감을 밝혔다.

또 멤버들은 "처음 가이드를 들었을 때부터 이 노래를 팬분들께 들려드리고 싶었다. 가사도 여러 가지로 와닿는 부분이 많으니 좋아해 주셨으면 좋겠다"라며 기대감을 전했다.

이어 "벌써 2주년이라는 게 신기하다. 아직 갈 길이 멀지만 멤버와 팬분들이 같이 한다면 넘어지더라도 툭툭 털고 다시 걸어갈 수 있을 것 같다. 앞으로도 흔들리지 않고 함께 추억의 탑을 쌓고 싶다"라며 뭉클한 속내도 고백했다.

타이틀곡 `바보라도 알아`는 꿈을 향해 다시 다가서 보겠다는 용기를 잔잔한 멜로디로 풀어낸 곡이다.

말하듯이 내뱉는 랩과 점점 고조되는 감정 그리고 마지막에 모든 걸 분출하는 듯한 압도적인 전개까지 스트레이 키즈만의 스타일이 가득 담겨있다.

앞서 스트레이 키즈는 신곡 포스터, 단체 이미지, 뮤직비디오 스틸 컷과 티저 등에서 청춘 드라마 주인공 같은 비주얼을 뽐내 설렘을 유발했다.

신곡은 지난해 12월 `Mixtape : Gone Days`(믹스테이프 : 곤 데이즈)를 시작으로 진행 중인 `믹스테이프 프로젝트`(Mixtape Project)의 일환이다.

`믹스테이프 프로젝트`는 방향을 잃고 고민에 빠진 사람들의 이야기를 스트레이 키즈의 음악에 녹여 공감대를 형성하는 프로젝트다.

한편, 2018년 3월 25일 정식 데뷔한 스트레이 키즈는 새 디지털 싱글 `Mixtape : 바보라도 알아`의 발매일인 25일 데뷔 2주년을 맞았다.

이들은 데뷔곡을 비롯한 모든 활동 곡에서 작사, 작곡 능력을 과시하며 무한한 음악적 재능을 입증해왔다.

첫 월드 투어 `Stray Kids World Tour `District 9 : Unlock`(스트레이 키즈 월드 투어 `디스트릭트 9 : 언락`)의 미주 공연을 성황리에 마치며 `차세대 K팝 대표 그룹`의 위상을 공고히 했다.

25일 오후 6시 신곡 발표 후 오후 10시에는 네이버 V LIVE(브이 라이브)에서 `Stray Kids X Rooftop Live - 스트레이 키즈의 루프탑 라이브`로 팬들과 만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