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강변에서 콘서트 즐기며 무더위 날린다”

‥ ‘Tears’ 소찬휘·‘땡벌’ 강진 등 인기가수 출연
서경방송 창사 21주년, 진주시민과 함께하는 `열린콘서트` 20일 개최

서경방송 창사 21주년 특집, 진주시민과 함께하는 열린콘서트가 오는 20일(금) 저녁 7시 30분 진주시 칠암동 남강 둔치 야외무대에서 펼쳐진다.

방송인 조영구와 서경방송 양정희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되는 이번 콘서트에는 `Tears`의 원곡 가수 소찬휘를 비롯해 `바람 바람 바람` 김범룡, `땡벌` 강진, `오라버니` 지원이가 출연해 한여름 밤의 무더위를 식힌다. 또 줌바댄스 공연과 같은 지역 댄스 팀 공연도 마련돼 지역민들이 화합하는 장으로 꾸며진다.

진주시는 "지역민에게 양질의 문화 콘텐츠를 제공하고 다양한 음악을 접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콘서트를 마련한 만큼,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진주시가 주최하고 서경방송이 주관하는 이번 콘서트는 약 100분 동안 진행되며 지역 채널 8번을 통해 녹화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 서경방송)

TV텐+ 김현PD kimhyun@wowsl.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