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적남자’ 첫 돌…뇌섹남들 ‘1주년 맞이 소감’ 고백

[연예팀] ‘문제적남자’가 어느덧 첫 돌을 맞았다.

2월28일, tvN ‘뇌섹시대-문제적남자’(이하 ‘문제적남자’)가 첫 돌을 맞는다. 지난해 2월26일 첫 선을 보인 ‘문제적남자’는 뇌가 섹시한 여섯 명의 남자들이 고난도의 문제를 창의적으로 풀어내는 과정을 담은 뇌섹 예능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퀴즈, 버라이어티, 토크가 자연스럽게 어우러진 차별화된 포맷으로 육아 예능, 먹방, 쿡방 등 트렌드에 따라 움직이던 예능판에 돌풍을 일으키며 신선한 브레인 예능의 대표 주자로 자리매김한 것.

지난 1년 동안 풀어낸 두뇌 자극 문제만 무려 500여 개, 방송 시간의 6배가 넘는 318시간의 긴 두뇌 싸움 등 ‘문제적남자’는 정답 맞추기에 집중하기 보다는 여섯 남자들의 문제 풀이 과정에 주목함으로써 시청자들의 지적 흥미를 자극하는 데 성공했다.

28일 방송될 ‘문제적 남자’에는 1주년을 맞아 특별한 시간이 마련된다. 예능 신생아에서 예능 대세로 떠오른 문제적 남자들의 눈부신 성장기가 공개되는 것. 뇌섹남들은 기억에 남는 순간들을 되돌아보며 “사실 한두 달 만에 프로그램이 종영할 줄 알았다. 이렇게 오래갈 줄 몰랐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낸다.

이날 방송에서는 그동안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꿀잼 뇌풀기 문제가 집중적으로 출제돼 관심을 모은다. 뇌섹남들은 기존 뇌풀기 문제를 업그레이드한 응용문제들을 무서운 속도로 풀어내며 1년 간 쌓아 온 저력을 과시했다는 후문이다.

여기에 뇌섹남들을 단체 혼란에 빠지게 한 초특급 이벤트도 펼쳐져 호기심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첫 돌을 맞은 문제적 남자를 위한 게스트들의 축하 영상, 예상치 못한 게스트와 깜짝 전화연결까지 더해져 스튜디오를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한편 매회 새로운 문제와 콘셉트로 시청자들의 두뇌를 자극하는 ‘뇌섹시대-문제적남자’는 매주 일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tvN)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돌아와요 아저씨’ 이태환, 의리 넘치는 상남자 컴백
▶ [포토] 박진영 'JYP 등장에 잠실이 떠들썩~'
▶ ‘내딸 금사월’ 박세영, 촬영 현장 비하인드컷 공개
▶ [포토] 자우림 김윤아 '20대들 기죽이는 꽃미모'
▶ ‘내 사위의 여자’ 양진성, 고구마 날리는 사이다 돌직구 공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