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은행장 권선주)은 창업 7년 이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저금리로 창업자금을 빌려주는 ‘IBK성공창업대출’을 13일부터 판매한다. 신용보증서 발급기업, 창조경제혁신센터 추천기업, 기술신용평가 우수기업, 3년 이내 창업기업에는 1조원까지 최대 1.0%포인트 낮은 금리로 자금을 지원한다.

이태명 기자 chihir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