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풀HD급 DVD 12장의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는 그래픽 D램 양산에 들어갑니다.







삼성전자는 세계에서 처음으로 20나노 8기가비트(Gb) GDDR5 그래픽 D램 양산을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제품은 초당 7Gb 속도에, 4기가비트 용량인 기존 GDDR5 D램의 한계를 넘어 업계 최고 수준인 초당 8Gb 속도에, 8기가비트 용량이라고 삼성 측은 설명했습니다.



그래픽 D램은 동영상과 그래픽 데이터 처리에 특화돼 일반 D램보다 빠르게 동작하는 메모리로, 최근 3D 게임과 초고화질 컨텐츠의 사용 증가로 대용량, 고성능 제품을 찾는 이들이 빠르게 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는 이번 제품 양산을 통해 지난해 서버와 모바일 등 프리미엄 시장을 선점한 데 이어 올해에는 그래픽 시장과 노트북 등 보급형 IT시장까지 본격적으로 공략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임원식기자 rya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설현 `앙큼한 볼륨힙` vs 신지현 `아찔한 가슴골`…19금 몸매 대결에 `후끈`
ㆍ[포토] 장신영, 과감한 시스루에 `아찔`하게 보이는 속옷
ㆍ로또 1등 당첨자, "자동은 미친짓이야!" 폭로!!
ㆍ인천 어린이집, 새로운 피해자 `등장`...자고 나니 `부재중196+문자300개`
ㆍ조민아 베이커리 블로그 폐쇄, 악플 아닌 `유기농`이 문제… 이효리 이어 또?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