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적 수준의 기업간 전자상거래 프로세스 통합(B2Bi) 솔루션이 국내 기술로 개발됐다.

인텔리전스웨어(대표 박남규)는 자바(Java)를 기반으로 한 B2Bi 솔루션 시냅스(C-napse) 2.0 개발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지금까지 국내에서는 전자문서 교환 기능에 초점을 맞춘 B2Bi솔루션이 개발된 적은 있으나 로제타넷,ebXML(인터넷언어) 등 국제 표준에 근거한 기업간 전자상거래 프로세스 통합 기능의 솔루션은 개발되지 못했다.

이에 따라 국제적 수준의 B2Bi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서는 전적으로 비싼 외산 솔루션에 의존하는 실정이었다.

인텔리전스웨어 관계자는 "시냅스 2.0은 세계적 전자상거래 표준화 단체인 로제타넷(RosettaNet)의 RNIF(로제타넷 실행 프레임워크)를 지원하도록 개발된 솔루션"이라고 설명했다.

박 사장은 "설계 초기부터 해외 선진 솔루션을 적극 벤치마킹하고 관련 국제 표준을 심층 분석,수용함으로써 <>백오피스 통합 <>보안 <>워크플로 자동화 <>데이터관리 <>문서변환 <>다양한 인터넷 표준 지원 등 핵심기능이 국제 수준에 뒤지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인텔리전스웨어는 현재 국내 유수 기업과 시냅스 2.0 납품 계약을 진행 중이며 4월 미국 애너하임에서 열리는 2001 로제타넷 파트너 컨퍼런스에 출품,해외시장 공략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02)6250-3040 이성태 기자 stee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