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호용 국회의원 당선자(무소속)는 21일 오후 민자당의 김영삼대표최
고위원과 만나 3시간10여분에 걸쳐 요담,민자당 입당을 고려하고 있다
고 밝혔다.
정당선자는 김대표와 회동후 "인간적으로 그분을 좋아한다"면서 "입
당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정씨는 입당의사 타진과 함께 정국전반
에 관해 김대표와 의견은 나눈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김대표는 정당선자의 입당가능성에 대해 "정당선자가 앞으로 나
와 함께 정치를 하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