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농무부등이 자국산식품의 한국내 판촉활동을 위해 6일부터 9일까지
서울 중구 남대문로5가 힐튼호텔에서 개최할 예정인 "89미국산 식품전시회"를
놓고 국내 농민단체와 소비자단체등 관련단체들이 이를 저지하기 위한 항의
시위를 계획하고 있어 충돌이 우려되고 있다.
**** 행사중 침묵시위 벌일 예정 ****
전국 농민단체협의회 소속 11개 농민단체와 농협등 14개 단체는 5일 하오
5시 힐튼호텔 지하1층 그랜드볼룸에서 열릴 예정인 식품전시회 개막식 리셉션
에 300여명의 대표단을 보내 미국의 대한수입 개방압력에 항의하는 서한을
주최측에 전달하고 한국정부와 국내 관련식품업계와 각성을 촉구하는 침묵
시위를 벌일 예정이다.
"89'' 미국산 식품전시회"는 미농무부, 미대사관, 미해외농무청등의 공동
주최로 열리는 것으로 이 전시회에는 초컬릿, 아이스크림, 요구르트, 자몽등
미국산 식품들이 전시된다.
이곳에선 또 시음 시식회등 상품홍보와 판촉활동이 있을 예정이다.
**** 전국 농협단위조합장도 시위 계획 ****
한편 전국 1,500여 농협단위조합장들은 이번 전시회가 국내시장 침투확대를
겨냥한 미식품업계의 의도를 노골적으로 드러낸 것으로 간주, 100여명의
항의단을 상경시켜 5일 하오 6시30분께부터 힐튼호텔 앞에서 시위를 벌일
계획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