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한-EU 디지털 파트너십 출범에 "지속가능 발전 협력강화"

트위터 메시지…"디지털 혁신이 인류 보편적 가치에 부합"


윤석열 대통령은 28일 '한국-유럽연합(EU) 디지털 파트너십'이 출범한 데 대해 환영 성명을 채택했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이같이 언급한 뒤 "디지털 혁신이 인류 보편적 가치에 부합해 이뤄지도록 한국-유럽연합이 연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양측 경제의 지속 가능한 발전과 교역 투자 확대를 위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한국 정부와 EU는 이번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반도체, 초고성능 컴퓨팅(HPC), 양자 기술, 사이버 보안 등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고 디지털 통상 이슈에 대한 논의를 진전시키기로 합의했다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또 윤 대통령과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이 '한-EU 디지털 파트너십'을 환영하며 오랜 협력에 기초한 미래지향적 진전으로 평가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