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유니버시티 출신 전세홍 '몸매 제대로 뽐냈다'

16일 오후 부천국제판타스틱 영화제가 개막했다.

세간의 관심이 집중된 레드카펫에서는 전세홍의 파격노출이 화제가 됐다.

영화 '실종' '첫사랑' '아기와 나' 등에 출연했던 미스유니버시티 출신 전세홍은 이날 속옷이 훤히 드러나는 시스루 드레스를 입고 육감적인 몸매 라인을 과시해 플래시 세례를 받았다.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