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드롭스 서비스 출시
클레이(KLAY) 30일 예치시 타바(TAVA) 지급
사진=빗썸

사진=빗썸

국내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이 '빗썸드롭스'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9일 밝혔다. 빗썸드롭스는 특정 가상자산을 일정 기간 예치하면 제3의 가상자산을 리워드로 지급하는 서비스다.

빗썸 측은 "빗썸드롭스는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유형의 서비스"라며 "일정 기간 가상자산을 예치해야 한다는 점에서 특정 시점 가상자산 보유를 기준으로 리워드를 지급하는 에어드롭(Airdrop)과 차이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빗썸드롭스의 첫 모집 가상자산은 '클레이(KLAY)'다. 오는 12일 오전 10시부터 14일 자정까지 3일간 약 100억원에 달하는 1200만개 클레이를 선착순 모집한다. 1인당 예치 가능 수량은 최소 100개에서 최대 1만2000개까지다. 예치 기간은 오는 15일에서 다음 달 13일까지 총 30일로, 예치된 클레이는 락업(잠금) 보관되며 다음 달 14일 반환된다.

리워드로 지급하는 가상자산은 '타바(TAVA)'다. 예치 기간 총 55만개의 수량이 4차례 분할 지급된다. 이는 퍼블릭 세일 가격 기준 약 2억2000만원에 상당하는 규모다. 타바는 메타버스·대체불가토큰(NFT) 패션 플랫폼 기업인 '알타바(ALTAVA)' 그룹에서 발행한 가상자산이다. 알타바 그룹은 넷마블, SM브랜드마케팅, 현대퓨처넷, 애니모카브랜즈 등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빗썸 관계자는 "MZ세대 투자자들이 좋아할 만한 신규 서비스를 발굴하고 기획한 끝에 빗썸드롭스를 출시했다"며 "향후 더 다양한 상품을 선보여 가상자산 생태계를 활성화하는데 중개자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블록체인·가상자산(코인) 투자 정보 플랫폼(앱) '블루밍비트'에서 더 많은 소식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이지영 블루밍비트 기자 jeeyoung@bloomingbit.io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