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사진=방송 화면 캡처)

'불타는 청춘'(사진=방송 화면 캡처)


가수 강수지가 김국진과 사귀게 된 에피소드를 밝혔다.

23일 밤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은 '여름 특집'으로 꾸며져 '결혼의 세계' 1편이 방송됐다.

이날 강수지, 김도균, 김완선, 신효범, 이연수, 강문영, 김광규, 최민용, 구본승은 바다를 보기 위해 여행을 떠났다.

둘이 어떻게 연애를 하게 됐냐는 물음에 강수지는 "사귈거라는 상상은 해본 적이 없었다. 오빠가 전화로 '날 남자로 어떻게 생각하느냐'라고 물었다. 20년 간 알고 지냈는데 이래서 너무 놀랬다. '잘 모르겠는데요'라고 답했다"고 전했다.

그 뒤로 몇 달간 연락없이 어색한 사이로 지내다, 고심하던 강수지는 문자로 "그때 얘기한 게 무슨 뜻이냐고 물었고, 사귀기 시작했다"라고 전했다.

또한, 강수지는 "아침에 오빠가 (뽀뽀를) 가끔 한다. 내가 자고 있을 때 한다. 오빠는 아침에 일찍 나가니가 그렇게 한다"라며 김국진의 모닝 뽀뽀를 언급해 모두의 부러움을 샀다 .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