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첫 겨울이니까'로 아이유와 9년 만 협업
'첫 겨울이니까' 9일 오후 6시 공개
성시경 '첫 겨울이니까', 아이유와 컬래버 /사진=에스케이재원 제공

성시경 '첫 겨울이니까', 아이유와 컬래버 /사진=에스케이재원 제공

가수 성시경과 아이유가 컬래버레이션으로 만난다.

5일 에스케이재원은 "오는 9일 발매되는 성시경의 새 디지털 싱글 '첫 겨울이니까'에 후배 가수 아이유가 참여했다"라고 밝혔다.

성시경과 아이유의 만남은 2010년 9월 발표한 '그대네요' 이후 약 9년 만에 성사된 협업이다.

'좋을텐데', '두 사람', '거리에서' 등 메가 히트곡을 통해 남녀노소 사랑 받고 있는 대표 발라더 성시경과 tvN '호텔델루나' 종영 이후 지난달 발표한 미니 5집 '러브 포엠(Love Poem)'으로 음원 차트 정상에 오른 아이유의 역대급 컬래버레이션이 올겨울 감성을 책임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첫 겨울이니까'는 오는 9일 오후 6시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또한 성시경은 새 싱글 발매 이후 오는 20, 21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2019 성시경 '노래' 앵콜 콘서트'를 개최한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