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시트' 900만 돌파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엑시트' 900만 돌파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영화 '엑시트'가 누적 관객 900만명을 돌파했다.

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에 따르면 '엑시트'는 지난 4일 하루 관객 2만9911명을 동원해 누적관객수 900만8147명을 기록했다.

지난 7월 31일 개봉해 8월 내내 박스오피스 1위 및 상위권을 유지한 '엑시트'는 9월에 접어들어서도 꾸준히 관객을 동원한 끝에 관객수 900만명을 넘어서는 기염을 토했다.

이에 '엑시트'의 주역들은 감사한 마음을 담아 릴레이 인증샷을 공개했다.

조정석은 칠판에 "900만 관객 돌파, 영화 '엑시트'를 사랑해주신 관객 여러분 감사드립니다"라고 적어 손글씨로 마음을 표현했다. 영화 속에서 분필을 으깨 손에 발라 등반하던 용남 캐릭터에 차용한 아이디어다.

또 임윤아는 '구름정원 부점장 정의주' 이름표를 들고 재치 있는 인증샷을 남겼으며, 고두심은 "구백만, 감사합니다"라고 쓴 손글씨를 인증했다. 김지영은 '너 심마니 할거야?'라고 쓰인 팻말을 들고 "아니, 900만 왔으니까 완등할 거야. 감사합니다"라고 센스 있게 인사했다.

'엑시트'는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추라는 청년백수 용남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의 기상천외한 용기와 기지를 그린 재난탈출액션 영화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