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0만원 내면 1300만원 혜택
한화호텔앤드리조트가 어린이 전용 멤버십 ‘키즈Q’를 출시했다. 일정 금액을 미리 내면 숙박 등 이용권을 받는 정식 회원권이다. 어린이 전용 멤버십이 나온 건 호텔 및 리조트업계 처음이다.

지난 1일부터 판매 중인 키즈Q는 100명 한정이다. 990만원을 내면 가입일로부터 5년간 1300만원어치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의 전국 12개 리조트에서 연간 최대 10박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5년간 총 50박이다. 리조트와 호텔에 있는 레스토랑 조식 이용권도 연간 12장을 지급한다.

일반 회원권은 2000만원에서 많게는 1억원의 적립금을 내면 객실을 회원가로 이용하게 해주는 방식이다. 이에 비해 키즈Q는 소멸형인 대신 혜택 범위를 대폭 늘린 것이 특징이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 관계자는 “가족 단위 고객을 더 많이 유치하기 위한 아이디어 상품”이라고 말했다.

일반 회원권이 주로 객실 이용에 혜택을 주고 있는 것과 달리 키즈Q는 키즈 시설 이용권 12장, 전국 아쿠아플라넷 입장권 5장을 매년 제공한다.

회사 관계자는 “아이들이 한화의 리조트에 익숙해지면 향후 50년간 고객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노유정 기자 yjro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