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지주는 신격호 명예회장의 호를 따 올해 새로 제정된 한국유통학회의 '상전 유통학술상'을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한국유통학회는 신 명예회장의 경영철학을 이어받아 우수 유통학 연구자를 발굴·양성하기 위해 신 명예회장의 호인 '상전(象殿)'을 딴 상을 제정했다.

올해부터 매년 유통 관련 연구와 정책 분야 발전에 기여한 사람을 선정해 시상할 예정이다.

롯데는 "신 명예회장의 뜻을 기리고 국내 유통산업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학술상 상금과 운영비를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산학협력 등을 통해 국내 유통업 발전에 앞장서겠다는 계획이다.

신 명예회장은 1979년 롯데쇼핑을 설립한 후 선진화된 경영시스템과 최신 시설을 갖춘 초대형 백화점을 만들어 국내 유통산업을 한단계 도약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제1회 상전유통학술상 시상식은 6일 잠실 롯데호텔월드에서 개최된다.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호 딴 '상전 유통학술상' 제정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