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치In] 문재인 “朴대통령 정치적 술책… 퇴진운동·탄핵 계속”

입력 2016-11-29 18:39:15 | 수정 2016-11-29 18:39:15
글자축소 글자확대
&lt;YONHAP PHOTO-2236&gt; 학부모·교사 만난 문재인<br />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29일 오후 서울 종로구 마이크임팩트스퀘어에서 열린 '국정교과서 폐기 위한 학부모·교사와의 대화'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6.11.29<br />
    uwg806@yna.co.kr/2016-11-29 13:57:49/<br />
&lt;저작권자 ⓒ 1980-2016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gt;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9일 박근혜 대통령이 ‘국회 결정에 따라 물러나겠다’는 뜻을 밝힌 데 대해 “국회를 분열시켜 탄핵을 모면하자는 정치적인 술책으로밖에 볼 수 없다”며 “박 대통령에게 필요한 것은 즉각적으로 조건 없는 퇴진”이라고 말했다.

문 전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을 만나 “국회는 흔들림 없이 탄핵을 절차를 밟아나가야 할 것”이라며 “우리 당과 저는 퇴진 운동과 탄핵을 흔들림 없이 함께 병행해 추진해 가겠다”고 강조했다.

문 전 대표는 새누리당 비박계에 대해 “제가 그것까지 알 수 없지만 국회의원이라면 대통령의 즉각 하야를 바라는 촛불민심을 외면할 수 없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그러면서 “그동안 대통령을 감시하지 못했던 책임을 지기 위해서라도 반드시 탄핵을 이끌게 해야 한다”고 했다.

개헌 문제에 대해서는 “개헌에 대해 저는 여러 번 입장을 밝혔다”며 “저도 개헌이 필요하다고 생각하지만 이 시기에 개헌을 논의할 수 없다”고 못박았다. 문 전 대표는 “지금 개헌을 논의하는 것은 개헌을 매개로 한 정개개편으로 새누리당 집권 연장을 도모하는 정치적 계산이 담겨 있는 것”이라며 “개헌은 퇴진이든 탄핵이든 다 끝난 뒤에 국민이 생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임현우 기자 tardis@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2.1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78% 툴젠 +8.38%
SK디앤디 +0.97% 셀트리온 -0.11%
SK하이닉스 -1.36% 카카오 -0.95%
SK가스 -1.61% 엔지켐생명... +2.37%
현대상선 -1.55% 엠피씨 +7.6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1.40%
SK하이닉스 -1.56%
LG화학 -1.34%
NAVER 0.00%
현대차 +0.6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2.26%
서울반도체 -0.86%
카카오 -0.95%
테스 +0.22%
CJ E&M -0.8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중공업 -2.08%
엔씨소프트 +5.18%
삼성전기 +4.55%
LG화학 +2.39%
삼성전자 +0.7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6.37%
SK머티리얼... -1.86%
에스에프에... +4.12%
테스 +4.76%
서울반도체 +3.5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