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첨단 암호생성기로 '벤처 올림픽' 우승

입력 2016-11-06 19:19:04 | 수정 2016-11-07 01:51:38 | 지면정보 2016-11-07 A17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보안기술 스타트업 이와이엘
2600개 기업 중 최고 평가
기존 제품가격의 1000분의 1
기사 이미지 보기
첨단 암호생성기인 양자난수생성기는 금융·국방 분야에서 해킹을 막기 위해 암호를 만드는 데 사용된다. 현재 상용화된 암호생성기는 크기가 크고 가격도 한 대에 100만원이 넘는다.

국내 보안기술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이와이엘(EYL)이 개발한 초소형·초고속 양자난수생성기(사진)가 2일 미국 보스턴에서 열린 벤처 올림픽 ‘매스챌린지’에서 최고상인 다이아몬드상을 차지했다. 한국 기업이 이 대회에서 수상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난수는 금융·안보 등 보안에 사용되는 열쇠 역할을 하는 핵심이다. EYL은 인간이 예측할 수 없는 숫자를 만드는 난수생성기를 개발했다. EYL이 개발한 난수생성기는 방사성 동위원소가 자연 붕괴할 때 입자를 감지해 난수를 만든다. 동위원소에서 반감기마다 자연적으로 방출되는 알파입자를 센서로 감지해 디지털 신호로 바꾸고 이 신호 간격을 측정해 난수를 생성한다.

이 회사가 개발한 난수생성기는 크기가 가로·세로 각 5㎜이고 제작 가격도 개당 1000원 정도에 불과하다. 해외에서 상용화된 기기의 2000분의 1 크기에 불과하지만 속도는 약 2560배 빠르고 가격은 1000분의 1 수준이다.

박근태 기자 kunta@hankyung.com

POLL

김영란법 시행령 개정이 필요하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73.7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7% 큐캐피탈 +3.02%
흥아해운 +24.38% 세진전자 +27.39%
SK디앤디 -0.85% 썬코어 -11.32%
SK가스 -1.78% 에코프로 0.00%
삼성전자 +1.47% 에스아이티... -22.37%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1.33%
NAVER +0.38%
효성 -0.35%
기업은행 +0.79%
금호석유 +2.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59%
알파홀딩스 -0.83%
AP시스템 -0.38%
메디톡스 +0.31%
파라다이스 -1.7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2.14%
삼성화재 +2.24%
KB금융 +2.96%
현대차 +1.01%
SK이노베이... 0.0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2.90%
메디톡스 +4.78%
CJE&M 0.00%
티씨케이 +6.70%
GS홈쇼핑 +1.69%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