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자살 검사' 연수원 동기들, 진상규명 요구 성명 준비

입력 2016-07-01 17:50:40 | 수정 2016-07-02 06:08:30 | 지면정보 2016-07-02 A27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근 스스로 목숨을 끊은 서울남부지방검찰청 소속 김모 검사(33)가 상관이던 김모 부장검사(48)로부터 평소 폭언과 폭행에 시달렸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김 검사의 사법연수원 동기들이 단체 행동에 나섰다. 1일 법조계에 따르면 김 검사와 사법연수원 시절 같은 반이던 41기 판사·검사·변호사 72명은 의혹을 철저히 규명해 달라는 성명 발표를 위한 서명운동에 들어갔다. 이들은 김 검사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원인에 대해 철저한 진상 규명을 요구하는 성명서를 오는 6일 낼 예정이다.

김인선 기자 inddo@hankyung.com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85.4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33% 썬코어 +0.77%
삼성전자 +1.46% 툴젠 -1.87%
SK디앤디 -1.28% 신라젠 +6.30%
SK가스 +0.91% 캠시스 +0.83%
현대산업 +2.03% 특수건설 +0.72%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2.34%
엔씨소프트 +3.16%
아모레퍼시... -0.48%
두산인프라... -0.37%
하나금융지... -1.0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0.75%
비아트론 -0.85%
코텍 0.00%
대화제약 +1.81%
코미팜 +3.5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제철 +2.33%
SK하이닉스 0.00%
효성 +2.82%
두산밥캣 +4.19%
현대모비스 -0.2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머슨퍼시... -0.42%
컴투스 -2.97%
AP시스템 +0.85%
바이로메드 -3.06%
씨젠 +0.63%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