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두바이유, 브렉시트 여파로 또 하락…배럴당 44달러선

입력 2016-06-29 08:20:31 | 수정 2016-06-29 08:20:32
글자축소 글자확대
두바이유 가격이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브렉시트·Brexit)의 여파로 3거래일째 하락하며 44달러대로 내려갔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그러나 서부텍사스산 원유(WTI)와 브렌트유 선물 가격은 브렉시트의 충격을 딛고 반등하는데 성공했다.

한국석유공사는 28일(현지시각) 거래된 두바이유 현물 가격이 전날보다 0.56달러 하락한 배럴당 44.55달러로 집계됐다고 28일 밝혔다.

두바이유 가격은 지난 9일 48.98달러를 기록한 뒤 상승세가 꺾였다.

이후 46∼47달러 선을 오르내리다가 브렉시트가 현실화하면서 44달러대까지 밀렸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의 WTI 선물은 전날보다 1.52달러 상승하며 배럴당 47.85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브렌트유 선물도 전날보다 1.42달러 오른 배럴당 48.58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bky@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64.2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84% 이엠텍 +1.42%
삼성물산 -6.91% 디젠스 +29.98%
SK디앤디 +1.17% 안랩 +9.38%
SK가스 -0.80% 아진엑스텍 -0.24%
롯데푸드 +3.93% 지어소프트 -16.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전자 -0.28%
한국전력 -2.46%
현대모비스 -0.40%
현대차 0.00%
현대건설 -0.5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2.07%
메디톡스 +1.27%
안랩 +8.63%
카카오 -1.16%
컴투스 +1.76%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T +1.37%
NAVER +1.77%
LG화학 -1.20%
SK텔레콤 +1.16%
KB금융 +1.2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2.43%
코미팜 +8.99%
CJE&M 0.00%
제이콘텐트... +0.99%
게임빌 +2.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