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용훈 코리아나호텔 회장 별세

방용훈 코리아나호텔 회장이 18일 별세했다. 향년 69세. 고인은 고(故) 방일영 조선일보 회장의 둘째 아들이자 방상훈 현 조선일보 사장의 동생이다. 고인은 코리아나호텔 부사장, 사장을 거쳐 2016년부터 회장을 맡아왔다. 빈소는 신촌세브란스병원, 발인은 20일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