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류간소화 찾아가는 CS교육 등으로 대고객만족도 상승

기술보증기금(이사장 김규옥)은 정부에서 실시한 공공기관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3년 연속 A등급을 획득하는 성과를 달성했다고 31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대국민 서비스 개선을 위해 기획재정부가 주관했다. 한전 등 총 223개의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했다. 기보는 이번 조사에서 전년대비 1점 상승한 89.3점을 획득해 3년 연속 우수등급을 유지했다.

기보는 평가항목 중에서 ‘서비스 품질’에서 91.2점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사회적 책임’과 ‘전반적 고객만족’ 분야 등에서도 양호한 점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기보는 그동안 고객들의 제출서류를 간소화하고, 직원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고객서비스(CS)교육을 실시하는 등 대고객 만족도 향상을 위해 전반적인 노력을 기울여왔다. 기보 관계자는 “현장피드백을 통해 고객중심의 조직문화를 확산하고, 앞으로 고객에게 더 신뢰받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결과는 2016년 공공기관 경영평가에 반영된다.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 알리오를 통해 공시될 예정이다.

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