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태오의 재발견…‘우도주막’ 요섹남의 정석 메인셰프 유셰프로 완벽 변신



배우 유태오가 ‘우도주막’에서 메인 셰프 유셰프로 변신해 요섹남의 정석의 모습을 보였다,

지난 12일 첫 방송된 tvN 새 예능 ‘우도주막’에서 유태오가 김희선, 탁재훈, 문세윤, 카이와 함께 신혼부부들을 위한 주막의 영업을 시작했다. 유태오는 평소 본인의 특기였던 요리 솜씨를 뽐내며 메인 셰프라는 중요한 역할을 맡았다. 또 과거 뉴욕식당에서 일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우도주막’의 에이스자리를 예고했다.

오픈 전 제작진의 긴급 테스트를 준비해야 하는 미션을 받고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으나 이내 침착하게 본인의 요리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이며 메인 셰프로서의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여유 있는 모습으로 본인의 요리 실력을 가감 없이 뽐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유태오는 테스트 음식으로 수육을 만들어 마지막 멤버 문세윤의 까다로운 입맛을 사로잡으며 메인 셰프의 자격을 완벽 검증받았다. 유태오의 음식을 맛본 문세윤은 “고기가 부드럽고 맛있다”라며 감탄을 자아내기도.

한편 영업 첫날 아침, 유태오는 일어나자마자 아침 운동을 하는 모습에 비주얼, 자기관리, 요리까지 삼박자를 갖춘 완벽한 모습이 공개되어 화제가 되었다. 그는 그의 일상을 자연스럽게 보여주며 향후 예능 신캐릭터의 기대감을 높였다.

이후 본격적으로 영업을 시작하게 된 멤버들은 세 팀의 신혼부부를 맞이하며 우도주막의 첫 신호탄을 쏘았다. 메인세프 유태오는 첫번째 주안상으로 제주 재래 흑돼지 바비큐 세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고기를 썰던 유태오는 최상의 재료에 만족하며 찐행복의 미소를 보이기도.

한편, 배우 유태오가 출연하는 ‘우도주막’은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30분에 tvN에서 만나볼 수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