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코로나19` 추경안 본회의 통과..11조7천억원 확정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안이 17일 본회의를 통과했다.

정부가 지난5일 국회에 추경안을 제출한지 12일 만이다.

투표 결과는 재적 225명, 찬성 222명, 반대 1명, 기권 2명이었다.

여야 3당은 앞서 진행된 예결위 간사협의체 심사를 통해 추경의 총액을 정부안인 11조7천억원으로 유지하되 사업의 내용을 조절하기로 했다.

2조4천억원 규모의 세입경정과 세출경정사업 중 취업성공패키지·고용창출 장려금 등 코로나19와 연관성이 떨어지는 사업 등 6천800억원을 삭감했다.

이를 통해 마련된 3조1천억규모의 예산 가운데 1조원은 대구·경북에 지원하고 나머지 2조1천억원은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긴급경영안정자금, 방역 비용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지수희기자 shji6027@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