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명주-양양지역 보궐선거 지원에 나선 이기택 민주당대표는 26일 민자
당의 김명윤후보가 민주계원로로 을 자처하고 있다는 보고를
듣고 "YS가 왼팔잡이라 오른팔은 허세"라고 YS유머집을 인용해가며 비난.

이대표는 이날 양양사무실 개소식에 참석해 "김후보는 거물이 아니라 거물
"이라고 김후보 평가절하에 안간힘.

그는 또 "김대통령의 개혁정치가 왔다갔다 하는데 YS의 정신이 번쩍 들게
해 개혁이 성공할 수 있도록 이번 보선에서 야당의원 한사람은 당선시켜달
라"고 지지를 호소.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