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보카도 길드, 시리즈A 투자로 215억원 자금 유치
사진=해시드

사진=해시드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가 블록체인 게임 길드 서비스인 '아보카도 길드'의 시리즈 A 라운드에 투자를 집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라운드에는 해시드 외에 애니모카 브랜드, 소테리아 노드, 솔라나 벤처스, 폴리곤 스튜디오 등이 함께 참여했다. 아보카도 길드는 이번 라운드를 통해 총 1800만 달러(한화 약 215억 원) 규모의 자금을 유치했다.

아보카도 길드는 블록체인 기반의 플레이 투 언(Play To Earn) 게임 사용자들에게 길드가 보유하고 있는 자금이나 대체불가토큰(NFT) 등을 빌려주고, 이를 대가로 게임으로부터 얻은 수익의 일부를 수수료로 가져가는 스칼러십(Scholarship) 서비스를 제공한다.

아보카도 길드는 현재 1만 명 이상의 스칼러(Scholar)를 확보 중이며, 엑시인피니티와 리그 오브 킹덤즈, 타이탄 아레나 등 다양한 블록체인 게임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필리핀을 중심으로 베트남, 태국 등 다양한 동남아 국가로 사업을 확장 중이다.

해시드에 따르면 현재 블록체인 생태계에는 10개가 넘는 길드들이 존재하고 있으며, 이들은 더 많은 스칼러를 유치하기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아보카도 길드는 이번 투자금을 통해 인재를 공격적으로 채용하고, 다양한 게임들과 파트너십을 유치할 예정이다.

김성호 해시드 파트너는 "해시드는 엑시인피니티에서 시작된 P2E게임의 혁신을 다양한 길드들이 가속해오는 것을 지켜봤다"며 "앞으로 게임과 길드는 단단히 결합해 길드는 퍼블리셔와 비슷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아보카도 길드는 모든 길드 중에서 가장 많은 스칼러를 보유한 길드로서 새로 나오는 게임과 결합해 더 많은 스칼러를 불어넣으며 성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브랜드 웡(Brendan Wong) 아보카도 길드 공동창업자는 "해시드와 함께 해 매우 기쁘다"며 "해시드가 지닌 블록체인 게임과 NFT에 대한 경험은 아보카도 길드를 글로벌 길드 플랫폼으로 성장시키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블록체인·가상자산(코인) 투자 정보 플랫폼(앱) '블루밍비트'에서 더 많은 소식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이지영 블루밍비트 기자 jeeyoung@bloomingbit.io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