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캠프 6월 디데이, ‘더식스데이’ㆍ’오픈웨딩’ 공동 우승

디캠프가 25일 주최한 6월 디데이에서 더식스데이와 오픈웨딩이 공동 우승을 차지했다.

디캠프의 디데이는 구체적인 사업 계획을 가진 예비 창업팀, 시제품(서비스) 출시가 임박한 초기 스타트업, 사업을 진행 중이며 투자유치를 준비 중인 스타트업 등이 사업을 설명하고 전문가 심사위원들에게 평가를 받는 자리다.

6월 디데이에는 신한카드와 VISA가 금융 기관과 협업이 가능한 전 산업 분야에서 혁신 사업을 발굴하고자 디캠프와 공동으로 디데이를 열었다. 총 112개 기업이 지원해 19 대 1의 경쟁율을 기록했다. 지불결제, 인증, 보안 등 금융 유관 사업 분야의 스타트업들이 대거 몰렸다.

디캠프상은 더식스데이(사진)가 받았다. 더식스데이는 동물 영양, 동물 행동 등 각 분야별 전공 수의사들이 반려견 건강에 도움이 되는 상품 70여 종을 직접 제안하는 ‘돌로박스’를 정기 배송한다. 더식스데이는 반려견의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는 등 사업 확장 가능성을 보였다.

구원회 더식스데이 대표는 “현재 30% 이상 고객이 1년 이상 장기 고객으로 지난 해 10억 매출을 찍었다”며 “앞으로 2년 내 연 매출 100억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이엠벤처스상은 오픈웨딩이 차지했다. 오픈웨딩은 특별하고 개성 있는 스몰웨딩을 희망하는 예비 신혼커플들을 위해 맞춤형 결혼식 서비스 플랫폼 ‘오딩’을 운영한다. 소비자는 오딩을 통해 ‘스드메(스튜디오, 드레스, 메이크업),’ 케이터링, 장소 대관 등의 옵션을 모두 정찰제로 확인할 수 있다. 웨딩플래너의 도움 없이도 소비자가 직접 합리적인 가격에 결혼식을 준비할 수 있게 도와준다.

인기상을 수상한 에임스는 배달업계에서 사용되는 전기이륜차 전용 배터리 교체 스테이션 ‘나누EV’를 개발했다. 친환경 사업을 위해 여러 외식업체에서 전기이륜차를 도입하고 있지만 배터리 이용 시간이 짧아 아직까지 배달 업무에 부적합하다는 평가가 나온다. 에임스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했다. 배달원이 다 소모된 배터리를 반납하고 충전된 새 배터리를 교환해 갈 수 있는 새로운 개념의 전기차 충전 스테이션을 개발했다.

디데이 심사와 멘토링은 신한카드 박민수 혁신금융팀장, KB인베스트먼트 박덕규 이사, 한국투자파트너스 박지웅 수석팀장, 캡스톤파트너스 송은강 대표, VISA 이유진 영업총괄 부사장, 금융위원회 금융혁신과 이한샘 서기관이 맡았다.

구민기 기자 k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